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하남-송파, 감일ㆍ위례 한강물 공급 공사 '첫 발'

기사승인 2021.11.26  12:22:55

공유
default_news_ad1

- 25일 펌프장ㆍ유지용수관로 기공…1일 5만5만t 공급 도심 생태환경 개선

하남시의 부족한 취수원을 대신해 서울 송파구 한강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한 공사가 첫발을 디뎠다.

   
 

하남시는 25일 송파구 장지천 수변데크에서 하남감일·위례지구에 한강물을 공급하기 위한 펌프장 및 유지용수관로 공사 기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기공식은 김상호 하남시장, 박성수 송파구청장, 남인순 국회의원,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SH(서울주택도시공사), 유관기관 단체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한강물 공급공사는 하남 감일·위례지구에 한강물 5만t을 공급해 하남시민들의 취수원과 도심 하천의 생태환경을 개선해 나가는 사업이다. 내년 10월 공사가 완공되면 성내천과 장지천에 각 2만t, 감일지구 벌말천과 능안천에 각 5000t씩 한강물을 공급하게 된다.

김상호 시장은 “하남, 송파 간 한강물 공급공사 착공은 마른 하천인 감일, 위례 하천에 유지용수를 안정적으로 공급해 주민들이 쾌적한 도시 하천을 이용할 수 있게 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특히 하남과 송파가 상생을 위한 협력으로 서로를 품었다는 점에서도 뜻이 깊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어 “앞으로도 현재 건천화가 진행 중인 위례 학암천에 용수 공급 방안을 중장기 계획으로 삼아 송파구와 계속 협의해 나가겠다”며 “하남시는 송파둘레길, 위례둘레길도 하나로 이어 물길과 사람길이 모두 연결되는 하남과 송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하남시는 위례 지역에 복합체육시설 건립을 추진하며 송파구와의 상생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복합체육시설은 지하1층~지상4층 규모로 실내수영장, 다목적체육관, 다함께돌봄센터 등을 마련해 하남, 송파, 성남 한 지붕 세 가족이 모두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다.

한편, 하남시와 송파구는 감일·위례지구 하천의 생태환경 개선을 위해 지난 5월 SH, LH와 한강물 공급 기본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주희 기자 Joohanam0315@naver.com

<저작권자 © 하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