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코로나 여파로 헌혈 ‘급감’, 하남시 공무원들 적극동참

기사승인 2020.02.19  12:57:22

공유
default_news_ad1

김상호 하남시장은 18일 공직자 40여명과 함께‘사랑의 헌혈봉사’로 직접 헌혈 운동에 동참하며 적극 장려에 나섰다.

   
 
코로나19’여파로 헌혈이 급감하면서 혈액 보유량이 한때 주의단계 아래까지 떨어지면서 혈액 부족 사태가 발생한데 따른 하남시 공무원들의 자발적인 동참이 이어졌다.

 
하남시청 정문 헌혈버스에서 실시한 이번 헌혈행사는 단체헌혈 감소와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불안감으로 외부활동이 줄며 발생한 혈액수급 비상 상황을 극복을 위해 공직자들의 헌혈 릴레이로 이어졌다.
헌혈에 참여한 김 시장은“고귀한 사랑의 생명을 나누는 헌혈봉사에 직접 참여 할 수 있어 뜻깊으며 함께 헌혈봉사에 참여해 준 직원들께도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이어“혈액 수급 안정화를 위해 하남시 헌혈추진협의회와 민·관·군이 함께 헌혈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캠페인을 펼치며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 17일 시민들과 지역 단체의 헌혈 동참과 홍보를 위해 지역화폐 500장(500만원)을 대한적십자사 서울남부혈액원 헌혈의집 하남센터(신장로 133(덕풍동)로 전달했다.


또한, 총 현헐 횟수 100회 이상이거나, 지난해 5회 이상 헌혈에 참여한 시민, 공무원 등 10명에 대해 하남시장 표창장을 전달하는 등 헌혈 참여와 지속적인 헌혈운동 캠페인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박상희 기자 hanamcity@naver.com

<저작권자 © 하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