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하남, "선동둔치에 36홀 파크골프장 조성"

기사승인 2020.02.13  03:19:58

공유
default_news_ad1

- 4개 코스·부지면적 47,199㎡ 규모…GB관리계획 변경승인 추진

하남시가 시민들의 건강증진을 위해 미사대교 인근 한강둔치에 36홀 파크골프장을 조성하기로 하고  본격 추진에 나섰다.

   
 
시에 따르면 27억7,400만원을 투입, 미사대교 인근 약 47,199㎡의 부지(미사동 615 일대)에 4개 코스 36홀을 조성해 시민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가족형 파크골프장 건립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시는 지난해 10월 타당성조사와 함께및 기본계획 수립용역을 완료하는 한편, 개발제한구역(GB) 관리계획 변경 후 설계 및 관련 행정절차에 들어갈 예정이다.

특히, 해당 부지가 그린벨트로 지정되어 있어 관리계획 변경승인 이후 문화재청의 현상변경허가와 국토교통부의 하천점용허가 등 중앙부처의 허가를 거쳐 추진할 계획이다.

당초 시는 18홀 규모로 파크골프장을 조성하기로 했지만 도시팽창으로 인한 시민 이용객 증가를 고려해 36홀 규모로 확대 했으며, 한강폐천부지(구 우성골재)를 활용한 공원, 나무고아원(유아 숲), 그리고 선동 파크골프장을 3축으로 한 “환경 친화적 패밀리 레저스포츠 타운”으로 조성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한편 향후 조성될 파크골프장은 올림픽대로와 서울~양양간 고속도로, 미사대교 등에 인접해 있어 접근성과 편리성이 뛰어나 시민은 물론 서울 및 경기 동부권의 이용객도 편리하게 이용 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은정 기자 Eunhanam7700@anmail.net

<저작권자 © 하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